울산 현대모비스, '사랑의 바스켓' 모금액 전달

KBL / 손동환 기자 / 2022-05-02 11:28:58

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 프로농구단(단장: 이승민)이 지난 30일 연고 지역 행사에서 21-22시즌 사랑의 바스켓 ‘현대모비스 LOVE’ 모금액 전달식을 가졌다.


사랑의 바스켓 ‘현대모비스 LOVE’는 지역사회와 밀착하고 홈 팬들과 소통하기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울산지역본부와 함께 지난 2015년부터 이어오고 있는 현대모비스의 대표 사회 공헌 활동이다.

 

모금액은 특정 선수들의 한 시즌 개인 기록과 홈 경기 승리, 관람객의 자발적인 이벤트 참여를 통해 적립되어 저소득가정 환아에게 후원한다.


21-22시즌 선수들과 구단이 14,460,000원을 모금했고, 동천체육관 2층 복도에서 진행된 사랑의 바스켓 이벤트엔 경기장을 찾아주신 팬 12,018명이 참여, 12,018,000원이 모금되었다. 총 26,478,000원이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울산지역본부에 전달된다.


현대모비스 관계자는 “지역 사회를 위해 선수단과 울산 시민이 자발적으로 참여하기 위한 사회 공헌 활동을 기획하며, 앞으로도 연고지 내 저소득가정 환아와 사회복지시설 소외계층을 위한 후원 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겠다”고 전했다.


이 밖에도 현대모비스 농구단은 연고지역 행사 동안 울산양육원을 방문해 초등학교 저학년을 대상으로 농구 교실을 진행했다. 또한, 지난 2021년 12월 25일 울산사회복지협의회에 약 2,128만 원 상당의 선물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.

사진 및 자료 제공 =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

[ⓒ 바스켓코리아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